보도자료 · 성명/논평
 [보도자료] 시민단체, 국정원개혁위에 ‘SNS 선거 영향력 진단 및 고려사항’ 등 국내정치개입 문건 작성 진상조사 요청해
 닉네임 : 천주교인권위  2017-07-28 14:46:19   조회: 218   
 첨부 : TS20170727_ 보도자료_시민단체, 국정원개혁위에 SNS 선거 영향력 진단 및 고려사항 등 국내정치개입 문건 진상조사 요청해 .pdf (232180 Byte) 
국정원감시센트워크

수 신 각 언론사 정치부 · 사회부
발 신 참여연대 이은미 팀장 02-723-5302, emlee@pspd.org
제 목 [보도자료] 시민단체 , 국정원개혁위에 ‘SNS 선거 영향력 진단 및 고려사항’ 등
국내정치개입 문건 작성 진상조사 요청해
날 짜 2017. 7. 27. (별첨포함 총 3 쪽)

보 도 자 료

시민단체, 국정원개혁위에 ‘SNS 선거 영향력 진단 및
고려사항’ 등 국내정치개입 문건 작성 진상조사 요청해

1. 국정원감시네트워크는 오늘(7/27) 세계일보 보도를 통해 알려진 국정원의 ‘SNS 선거
영향력 진단 및 고려사항’ 등 국내 정치개입 문건 작성 사건을 적폐청산TF 조사대상에
포함시켜 철저히 조사해줄 것을 요청하는 의견서를 국정원개혁발전위원회(이하
국정원개혁위)에 제출했다.

2. 이들 단체는 국정원이 누구의 지시에 의해 어떤 부서에서 이 문건들을 작성했는지,
당시 김효재 정무수석비서관은 이 문건들을 누구에게 보고했는지 등이 규명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또한 ‘SNS 선거 영향력 진단 및 고려사항’ 문건은 정부·여권의 SNS
장악을 위한 단·중장기 대책을 담고 있는 만큼, 이것이 정부·여권에 의해 어떻게
실행되었는지도 규명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3. 국정원감시네워크는 지난 6월 21일에 국정원개혁위가 조사해야 할 국정원 적폐리스트
15가지를 선정하여 재조사를 촉구한 바 있으며, 국정원개혁위는 국정원 댓글 사건 등
국정원 정치개입 의혹사건을 포함한 13건에 대한 재조사에 착수했다.

● 국정원감시네트워크는 민들레_국가폭력피해자와 함께하는 사람들,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 민주주의법학연구회, 진보네트워크센터, 참여연대, 천주교인권위원회로
구성됨

▣ 붙임1 : 국정원의 ‘SNS 선거 영향력 진단 및 고려사항’ 등 국내정치개입 문건 작성 관련 진상조사 요청서



▣ 붙임1
국정원의 ‘SNS 선거 영향력 진단 및 고려사항’ 등
국내정치개입 문건 작성 관련 진상조사 요청서

1. 사건개요
● 세계일보는 국정원이 2011년 10⋅26 재보궐 선거 직후 ‘SNS 선거 영향력 진단 및
고려사항’, ‘10·26 재보선 선거사범 엄정처벌로 선거질서 확립’, ‘우상호, 좌익 진영의
대선 겨냥 물밑 움직임에 촉각’, ‘2040세대의 대정부 불만 요인 진단 및
고려사항’이라는 문건을 작성해 청와대에 보고했다고 보도하였음.1
● 관련하여 지난 7월 11월 국회 정보위원회에 출석한 서훈 국정원장은 국정원이 작성한
문서가 맞다고 시인함.
● ‘SNS 선거 영향력 진단 및 고려사항’이라는 문건은 말머리에 “여권이 야당·좌파에
압도적으로 점령당한 SNS 여론 주도권 확보 작업에 매진, 내년 총·대선 시 허위정보
유통·선동에 의한 민심 왜곡 차단 필요”라고 밝히고 있고, △ SNS 활용여건 및 선거
영향력 진단 △ 정부·여당의 SNS 대응 실태 △ 정부·여권의 SNS 장악을 위한
단·중장기 대책을 담고 있음.
● ‘10·26 재보선 선거사범 엄정 처벌로 선거질서 확립’ 문건 또한 말머리에 “10·26
재보선시 야권·좌파에 의해 자행된 선거법 위반 행위를 철저한 수사·엄단을 통해 경종,
갈수록 악성화되는 선거 불법 차단”이라고 밝히며, 야권·좌파에 대한 검찰과 경찰의
표적수사를 종용하고 있음. 특히 “내년 양대 선거를 앞두고 민심 왜곡을 초래하는
허위사실 유포 등 불법행위를 일벌백계해 야당·좌파의 법치·공권력 경시 풍조 확산을
차단해야 한다”고 적시 하고 있고, 서울시장 보선 관련 주요 수사현황이라는 문서까지
첨부함.
● ‘우상호, 좌익 진영의 대선 겨냥 물밑 움직임에 촉각’ 문건은 우상호 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박원순 캠프 대변인으로 활동 후, 서울시장 선거에서 발생한 정치권
지각변동과 선거전략에 대해 언급한 것을 적시한 것으로 사찰문서라 할 수 있음.
● 이 모든 문건 작성과 청와대 보고는 국정원의 정당한 직무범위를 벗어난 것으로 명백히
국정원법 제3조를 위반한 것임. 특히 선거관여 의도를 노골적으로 드러내고 있는
1 2017.07.10~11 세계일보 < 국정원 ‘SNS 장악 보고서’ 파문>, <국정원 ‘불법 정치 개입’ 파문> 기획기사

‘SNS 선거 영향력 진단 및 고려사항’ 문건은 국정원과 공무원의 정치중립 의무를
규정한 국정원법 제9조(정치관여 금지), 공직선거법 제9조(공무원의 중립의무 등),
제85조(공무원 등의 선거관여 등 금지), 제86조(공무원 등의 선거에 영향을 미치는
행위금지)를 위반한 것임. 더욱이 국정원이 정부·여당의 SNS 대응전략을 수립하는
것은 국정원법 제9조 제2항 제4호 “특정 정당이나 특정인의 선거운동을 하거나 선거
관련 대책회의에 관여하는 행위”로서 명백히 위법 행위임.

2. 진상조사 세부과제
① 보고서 작성 지시 및 보고라인에 대한 조사
● 세계일보가 공개한 ‘SNS 선거 영향력 진단 및 고려사항’ 등 국내정치개입 문건들은
국정원에서 작성되어 당시 청와대 김효재 정무수석비서관에게 전달된 것으로
확인됨. 국정원이 누구의 지시에 의해 어떤 부서에서 이러한 문건들을 작성했는지
규명되어야 함. 또한 김효재 정무수석비서관이 이 문건들을 누구에게 보고했는지
규명되어야 함. 즉 이명박 대통령과 여당 지도부에게 보고되었는지 규명되어야 함.
② 보고서 내용의 실행여부
● ‘SNS 선거 영향력 진단 및 고려사항’ 문건은 정부·여권의 SNS 장악을 위한 단·중장기
대책을 담고 있는 만큼, 이것이 정부·여권에 의해 어떻게 실행되었는지 확인이 필요함.
국정원-청와대-여권 간의 지시-실행여부가 규명되어야 보수정권의 유지와 재집권을
위해 정보기관이 활용된 전모를 밝힐 수 있음.
③ 청와대에 보고된 그 밖의 700여개 문건의 작성과 보고라인 및 실행여부 규명
● 이번에 확인된 문건은 이명박정부 당시 청와대 정무수석비서관실에서 국정원,
경찰 등으로부터 문건을 수령해 김효재 정무수석비서관에게 전달, 자료폐기 등을
담당했던 행정관이 파쇄하지 않고 외부로 반출한 문건(715건) 중 13건을
세계일보가 입수해 공개한 것임.
● 13건 이외 702건의 문건 역시 국정원의 탈법과 위법행위에 대한 정황과 증거를
담고 있을 가능성이 높음. 따라서 나머지 702건의 문건들에 대해서도 작성을
지시하고 보고받은 라인 그리고 실제 실행되었는지 여부 등이 규명되어야 함. 끝
2017-07-28 14:46:19


닉네임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601
  [공동논평] 헌재가 국정원의 무제한 감청에 제동을 걸어야 한다 - 패킷감청 사건에 대한 공개변론에 즈음한 공동논평 -   천주교인권위   -   2017-12-13   30
600
  [논평] 국민의 국정원 개혁열망에 부응하지 못한 국정원의 국정원법 개정안   천주교인권위     2017-11-30   105
599
  [보도자료] '범죄예방 기반 조성에 관한 법률안'에 대한 인권단체 의견서   천주교인권위     2017-11-20   61
598
  [논평] 국정원 제도개혁의 필요성 확인시킨 남재준 . 이병기 전 국정원장 구속   천주교인권위     2017-11-17   62
597
  [보도자료] 대검찰청 공안자료집 ‘판례에 나타난 이적표현물’ 정보공개   천주교인권위     2017-11-10   289
596
  [보도자료] 제7회 천주교인권위원회 이돈명인권상 공모   천주교인권위원회     2017-11-08   95
595
  [보도자료] 국감넷, 진선미·천정배·노회찬 의원, 국정원 개혁방안 모색 토론회 진행   천주교인권위     2017-11-08   99
594
  [보도협조요청] 국감넷, 국정원 개혁방안 모색 토론회 개최   천주교인권위     2017-11-06   73
593
  [보도자료] 삼성전자 불산 누출 사건 특별감독보고서 등 정보공개 판결 확정에 대한 논평   천주교인권위     2017-11-06   144
592
  [보도자료] 인권단체, 개인영상정보 보호법 제정안에 반대 의견 제출   천주교인권위     2017-10-13   160
591
  [보도자료] 경찰서 유치장 개방형 화장실 국가배상청구 소송 승소 판결 확정에 대한 논평   천주교인권위     2017-10-12   198
590
  [자료집] 기자간담회-경찰개혁위원회 권고에 대한 평가와 개혁과제   천주교인권위     2017-10-12   205
589
  [취재요청] 기자간담회-경찰개혁위원회 권고에 대한 평가와 개혁과제   천주교인권위     2017-10-11   132
588
  [보도자료] 국감넷, 문재인 대통령에게 국정원장의 반부패정책협의회 참석 중단을 요청해   천주교인권위     2017-09-29   175
587
  [보도자료] 국감넷, 국정원에 적폐청산TF 조사결과 원문공개 요청   천주교인권위     2017-09-29   177
586
  [보도자료] 형법 제185조 일반교통방해 개정안 발의   천주교인권위     2017-09-26   134
585
  [보도자료] 국감넷, 국정원 개혁을 위한 정책 의견서 발표   천주교인권위     2017-09-26   165
584
  [성명] 사드 추가배치 과정에서 또다시 드러난 경찰의 민낯, 기만으로 가득한 ‘개혁’을 외치는 경찰을 규탄한다.   천주교인권위     2017-09-12   269
583
  [보도자료] 과밀수용 국가배상청구 항소심 승소 판결에 대한 논평   천주교인권위     2017-09-01   252
582
  [논평] 국정원 개혁 필요성 확인시킨 원세훈 전 원장 파기환송심 판결   천주교인권위     2017-08-30   168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우)04537 서울시 중구 명동길 80 (명동 2가 1-19) 2층 천주교인권위원회 | 전화 02-777-0641~3 | 팩스 02-775-6267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준 | Copyright © 천주교인권위원회. All rights reserved.  mail to : chrc@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