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 성명/논평
 [취재요청] 희망버스 송경동·정진우·박래군 대법원 선고에 대한 입장 발표 기자회견
 닉네임 : 천주교인권위  2017-12-21 17:26:39   조회: 438   
 첨부 : 171222_취재요청_희망버스 대법원선고_최종.hwp (28160 Byte) 
취/재/요/청

희망버스 송경동·정진우·박래군 대법원 선고에 대한
입장 발표 기자회견
22일(금) 오전 10시10분, 대법원 제1호 법정에서 선고
선고 직후 입장 발표 기자회견 예정


희망버스 송경동·정진우·박래군 대법원 선고에 대한 입장 발표 기자회견

◯ 일시 : 2017년 12월 22일(금) 오전 10시10분 선고 직후
◯ 장소 : 대법원 제1호 법정 현관 앞
◯ 주최 : 희망버스 사법탄압에 맞서는 ‘돌려차기’

◯ 순서
1. 피고인들 발언
2. 변호인 발언
3. 희망버스에 대한 사법탄압 규탄 발언

1. 공정보도를 위해 애쓰시는 귀 언론사에 경의를 표합니다.

2. <희망버스 사법탄압에 맞서는 ‘돌려차기’>는 2011년 한진중공업 정리해고에 맞선 희망버스에 대한 무분별한 저인망식 기소와 벌금 폭탄에 맞서 △재판투쟁 및 법률적 대응 △법률비용에 대한 공동 책임 △저항의 공간 만들기와 네트워크 구성을 목표로 2012년 5월 출범하여 활동하고 있습니다.

3. 희망버스를 기획했다는 혐의로 특수공무집행방해치상죄 등으로 기소된 송경동(시인)·정진우(전 노동당 부대표)·박래군(인권재단 사람 소장)씨에 대한 대법원 선고기일이 오는 22일(금) 오전 10시10분, 대법원 제1호 법정으로 지정되었습니다. 선고 직후 피고인들은 선고에 대한 입장을 발표하는 기자회견을 법정 현관 앞에서 열 예정입니다.

4. 이 재판은 2008년 촛불집회의 야간시위 위헌제청 사건으로 중단되었다가 재개되었습니다. 2015년 6월 원심인 부산고법 제1형사부(재판장 구남수)는 △송경동씨 징역 2년 집행유예 3년 △정진우씨 벌금 500만원 △박래군씨 벌금 300만원을 선고한 바 있습니다.

5. 그동안 희망버스에 참여했다는 이유로 28명이 구공판 기소되었고 140여명이 구약식 기소된 후 120여명이 정식재판을 청구했습니다. 이들이 약식명령으로 받은 벌금액수는 1억8천여만원으로 잠정 집계되었습니다. 이번 선고는 5차례에 걸쳐 진행된 희망버스에 대한 법적 판단이라는 점에서 다른 희망버스 재판은 물론 유사한 다른 집회 사건에 중요한 선례가 될 것입니다.

6. 한편, 이날 오전과 오후 대법원에서는 다른 희망버스 참가자 3명에 대한 선고도 예정되어 있습니다.

7. 많은 관심과 취재 부탁드립니다. (끝)
2017-12-21 17:26:39


닉네임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625
  [보도자료] 7. 3. 대한문 앞 분향소에 대한 범죄행위 관련 고소·고발 및 경찰규탄 기자회견   천주교인권위     2018-07-16   13
624
  [보도자료] '이명박 경찰청' 희망버스 댓글공작 고발 및 여론조작 노동탄압 규탄 기자회견   천주교인권위     2018-07-16   41
623
  [취재요청서] ‘이명박 경찰청’ 희망버스 댓글공작 고발 및 여론조작 노동탄압 규탄 기자회견   천주교인권위     2018-07-15   74
622
  [보도자료] 기자회견 주최자 처벌 집시법 합헌 결정에 대한 논평   천주교인권위     2018-07-11   75
621
  [공동 논평] 수사기관의 실시간 위치추적과 기지국수사 남용에 제동을 건 헌법 불합치 결정을 환영한다 - 국회는 통신비밀과 위치정보를 보호하는 통비법 개선에 임해야   천주교인권위   -   2018-06-28   91
620
  [취재요청서] 기지국수사와 휴대전화 실시간 위치추적 헌법소원 선고에 대한 입장 발표 기자회견   천주교인권위     2018-06-27   117
619
  [성명] 형식적 권한 배분은 검·경에 대한 근본적 개혁 요구의 응답이 될 수 없다 - 검·경 수사권 조정 합의에 대한 입장   천주교인권위     2018-06-22   97
618
  [보도자료] 세계 난민의 날 기념 기자회견   천주교인권위     2018-06-20   167
617
  [논평] 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학살 외면한 한국   천주교인권위     2018-06-18   110
616
  [보도자료] 기아자동차 여성배제 없는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선언 발표   천주교인권위     2018-06-12   172
615
  [보도자료] 과거사 사건 원고․피해자 「양승태 전 대법원장 고발」 긴급기자회견 - 과거사 피해자 두 번 울린 ‘양승태’를 구속하라!   천주교인권위     2018-06-12   139
614
  [보도자료] 세월호 집회 무더기 금지통고 국가배상청구소송 1심 승소에 대한 논평   천주교인권위     2018-06-07   226
613
  [성명] 민주주의와 인권 무시하는 두테르테 대통령 방한에 대한 한국 시민사회단체 입장   천주교인권위     2018-06-06   157
612
  [보도자료] 제3차 국가인권정책기본계획 초안 규탄 기자회견 개최   천주교인권위     2018-04-27   368
611
  [논평] 카톡 단톡방 이용자의 정보인권을 외면한 헌재 결정   천주교인권위   -   2018-04-27   294
610
  [성명] 삼성노조문건 철저수사를 촉구하는 인권단체 성명서   천주교인권위   -   2018-04-06   334
609
  [보도자료] 선거연령 하향 법안, 4월 국회 통과 촉구 성명 발표 “동료시민인 청소년과 함께 6월 선거와 개헌투표를 맞이하고 싶다”   천주교인권위     2018-04-04   530
608
  [보도자료] 정보경찰 폐지 의견서 발표   천주교인권위     2018-03-16   521
607
  [성명] 국정원 개혁법안 방치하고 국정원 설명만 듣는 정보위원회   천주교인권위     2018-02-09   542
606
  [보도자료] 공안(관련)사범 교화지침 정보공개 소송 제기   천주교인권위     2018-02-08   543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우)04537 서울시 중구 명동길 80 (명동 2가 1-19) 2층 천주교인권위원회 | 전화 02-777-0641~3 | 팩스 02-775-6267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준 | Copyright © 천주교인권위원회. All rights reserved.  mail to : chrc@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