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보신당 논평] 한국 인권운동의 큰 산, 고 이돈명 변호사의 명복을 빕니다
상태바
[진보신당 논평] 한국 인권운동의 큰 산, 고 이돈명 변호사의 명복을 빕니다
  • 천주교인권위
  • 승인 2011.01.12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제(11일) 인권변호사 출신으로 한국 인권운동에 크나 큰 역할을 하신 이돈명 변호사가 별세하셨다. 고 이돈명 변호사는 민청학련 사건, 인혁당 사건, YH 노동조합 사건, 청계 피복노조 사건 등의 변론을 맡으며 한국사회 민주화 운동의 한 축을 담당하셨다.

80년대에도 부산 미국문화원 방화사건, 부천경찰서 성고문 사건 등 민주화 운동의 변론에 나서 인권변호사로서 한국사회 양심적 법조인이 걸어야 할 길을 보여주셨다. 그 자신이 감옥에 갖히는 고초를 겪으면서도 우리 사회의 인권을 지키는 등불이 되어 어두운 시대를 밝혀오신 고인의 삶에 머리 숙여 감사드린다. 지난 12월 고 리영희 선생에 이어 한국사회 변혁의 길을 밝혀준 큰 별을 또 한 번 보낸다.

고인의 뜻을 가슴에 새기며 진보신당은 노동과 인권이 살아있는 내일을 꿈꾸고 실천하기 위해 오늘을 살아갈 것임을 약속 드린다.


2011년 1월 12일

진보신당 대변인 심재옥

[출처] http://www.newjinbo.org/xe/?document_srl=957400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