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 성명/논평
 [보도자료] 제7회 천주교인권위원회 이돈명인권상 공모
 닉네임 : 천주교인권위원회  2017-11-08 12:14:33   조회: 403   
 첨부 : [추천서] 7회 천주교인권위원회 이돈명인권상 추천서.hwp (850944 Byte) 
1. 안녕하십니까? 평화와 인권을 위해 노력하시는 여러분께 연대의 인사를 드립니다.

2. 천주교인권위원회는 2011년 1월 11일에 선종하신 故 이돈명 변호사님을 추모하며 인권의 가치에 대한 고인의 뜻을 이어가기 위하여 ‘천주교인권위원회 이돈명인권상’을 제정하였습니다. 1회 천주교인권위원회 이돈명인권상은 ‘학생인권조례제정운동 서울본부’가 수상하였고, 2회는 ‘밀양 765kV 송전탑 반대 대책위원회’, 3회 ‘장애등급제ㆍ부양의무제 폐지 공동행동’, 4회 ‘무지개 농성단’, 5회 ‘반도체 노동자의 건강과 인권 지킴이 반올림’, 6회 ‘전쟁없는세상’이 수상하였습니다.

3. 故 이돈명 변호사는 인권의 암흑시대에 3·1 민주구국선언 사건, 리영희·백낙청 교수의 반공법 위반 사건, 동일방직·원풍모방 시위 사건, 와이에이치(YH) 노조 신민당사 농성 사건 등의 변호를 하며 스스로 옥고를 치르기도 하시면서 인권의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고군분투하셨습니다.
또 민변의 전신인 정법회 고문, 조선대학교 총장, 상지대학교 이사장을 역임하시어 인권과 민주화를 위해 애쓰셨으며, 천주교주교회의 정의평화위원회 위원장, 천주교인권위원회 창립이사장을 역임하시어 천주교 사회운동에 크게 기여하셨습니다.

4. 이돈명 변호사는 떠나셨지만, 이 시대의 인권을 위해 실천하는 사람/단체에게 이 상을 드림으로써 이돈명 변호사가 남긴 인권의 발자취를 기억하고 인권의 가치를 더욱 선명하게 드러내고자 합니다. 그것이 이 상을 위해 기금을 출연하신 유가족들의 뜻이기도 합니다.

5. 천주교인권위원회 이돈명인권상을 널리 알려주셔서 평화와 인권의 가치를 더욱 높여주시길 바라며, 더불어 7회 이돈명 인권상의 후보를 추천해주시기 바랍니다. 고맙습니다.

천주교인권위원회 이돈명인권상 공모와 시상 일정
● 추천 대상 : 인권의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노력하는 사람이나 단체 (스스로 추천하는 것 역시 가능합니다.)

● 추천 방법: 추천서(첨부파일)를 작성하여 이메일로 보내주세요. 추천서 발송 후에는 천주교인권위원회 사무국으로 확인전화 부탁드립니다.
(이메일: chrc@hanmail.net 전화번호: 02-777-0641 담당자: 장예정)

● 수상자 접수 및 시상 일정:
󰡈 추천서 접수: 추천서 접수 2017년 11월 27일 (월) 접수분까지
󰡈 수상자 시상: 2017년 1월 10일 (수) 오전 11시(정동 프란치스코 회관 211호)

● 시상 내역:
󰡈 1명(단체)
󰡈 상패
󰡈 상금 500만원
(첨부1) 천주교인권위원회 이돈명인권상 후보 추천서
2017-11-08 12:14:33


닉네임 :  비밀번호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625
  [보도자료] 7. 3. 대한문 앞 분향소에 대한 범죄행위 관련 고소·고발 및 경찰규탄 기자회견   천주교인권위     2018-07-16   13
624
  [보도자료] '이명박 경찰청' 희망버스 댓글공작 고발 및 여론조작 노동탄압 규탄 기자회견   천주교인권위     2018-07-16   41
623
  [취재요청서] ‘이명박 경찰청’ 희망버스 댓글공작 고발 및 여론조작 노동탄압 규탄 기자회견   천주교인권위     2018-07-15   74
622
  [보도자료] 기자회견 주최자 처벌 집시법 합헌 결정에 대한 논평   천주교인권위     2018-07-11   75
621
  [공동 논평] 수사기관의 실시간 위치추적과 기지국수사 남용에 제동을 건 헌법 불합치 결정을 환영한다 - 국회는 통신비밀과 위치정보를 보호하는 통비법 개선에 임해야   천주교인권위   -   2018-06-28   91
620
  [취재요청서] 기지국수사와 휴대전화 실시간 위치추적 헌법소원 선고에 대한 입장 발표 기자회견   천주교인권위     2018-06-27   117
619
  [성명] 형식적 권한 배분은 검·경에 대한 근본적 개혁 요구의 응답이 될 수 없다 - 검·경 수사권 조정 합의에 대한 입장   천주교인권위     2018-06-22   97
618
  [보도자료] 세계 난민의 날 기념 기자회견   천주교인권위     2018-06-20   167
617
  [논평] 이스라엘의 팔레스타인 학살 외면한 한국   천주교인권위     2018-06-18   110
616
  [보도자료] 기아자동차 여성배제 없는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선언 발표   천주교인권위     2018-06-12   172
615
  [보도자료] 과거사 사건 원고․피해자 「양승태 전 대법원장 고발」 긴급기자회견 - 과거사 피해자 두 번 울린 ‘양승태’를 구속하라!   천주교인권위     2018-06-12   139
614
  [보도자료] 세월호 집회 무더기 금지통고 국가배상청구소송 1심 승소에 대한 논평   천주교인권위     2018-06-07   226
613
  [성명] 민주주의와 인권 무시하는 두테르테 대통령 방한에 대한 한국 시민사회단체 입장   천주교인권위     2018-06-06   157
612
  [보도자료] 제3차 국가인권정책기본계획 초안 규탄 기자회견 개최   천주교인권위     2018-04-27   368
611
  [논평] 카톡 단톡방 이용자의 정보인권을 외면한 헌재 결정   천주교인권위   -   2018-04-27   294
610
  [성명] 삼성노조문건 철저수사를 촉구하는 인권단체 성명서   천주교인권위   -   2018-04-06   334
609
  [보도자료] 선거연령 하향 법안, 4월 국회 통과 촉구 성명 발표 “동료시민인 청소년과 함께 6월 선거와 개헌투표를 맞이하고 싶다”   천주교인권위     2018-04-04   530
608
  [보도자료] 정보경찰 폐지 의견서 발표   천주교인권위     2018-03-16   521
607
  [성명] 국정원 개혁법안 방치하고 국정원 설명만 듣는 정보위원회   천주교인권위     2018-02-09   542
606
  [보도자료] 공안(관련)사범 교화지침 정보공개 소송 제기   천주교인권위     2018-02-08   542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우)04537 서울시 중구 명동길 80 (명동 2가 1-19) 2층 천주교인권위원회 | 전화 02-777-0641~3 | 팩스 02-775-6267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성준 | Copyright © 천주교인권위원회. All rights reserved.  mail to : chrc@hanmail.net